다른 언어로 보기 15070 14441 13938 13575 13077 12993 11671 
점진적 상승 전망
점진적 상승 전망
Sydney, 2009년3월18일, AEST (ABN Newswire) - 밤새 미 증시는 예상보다 좋은 출발을 보인 미 주택경기로 인해 큰 폭의 상승으로 마감했다. 시장이 점진적으로 안정을 찾아 갈 것으로 전망하면서 투자자들은 은행주와 소비재 기업들을 중심으로 주식을 매입하기 시작했다.

어제 호주증시는 은행주와 광산주의 선전으로 3.1% 상승세로 마감했다. S&P/ASX200 지수는 103.5포인트 상승한 3,451.9를 기록했고 AO 지수는 96.1포인트(2.91%)가 상승하여 3,393.4를 기록했다. 오늘 호주시장은 미 증시 랠리의 영향으로 강한 상승세를 보이며 개장했다.

주요 경제수치

호주중앙은행(RBA)은 3월 RBA 이사회 의사록을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RBA 이사회는 3.25% 이자율을 고수함으로써 차 후 회의에서의 정책 결정에 있어 충분한 재량권을 가질 수 있다고 보고 있다.

오늘 Westpac/Melbourne Institute에서 경제활동지수를 발표한다. 1월 경제활동지수는 주가하락, 미국 산업생산 및 주택허가건수 하락의 영향으로 0.6% 포인트 낮아졌다. Westpac의 선임 경제전문가인 Matthew Hassan씨는 “경기 위축이 진행속도에 맞춰 선행지수는 마이너스 영역으로 더 깊게 내려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M&A 뉴스

ANZ(ASX:ANZ)의 융자사업 부문인 Esanda Finance Corporation이 은행으로 전환될 예정이다. ANZ는 성명서를 통해 Esanda의 손익계산서 및 대차대조표는 이미 보고서 발표 목적에 맞춰 은행 양식으로 통합되었다고 설명했다. 이번 전환과정에서 130억 달러(A$) 규모의 Esanda 자산이 ANZ으로 이전하게 된다.

주요 기업소식

Ansell (ASX:ANN)은 뉴욕 시청 보건부와 1.6백만 달러(U$)규모의 계약을 맺고 윤활제와 2천만개의 콘돔을 공급하게 되었다고 한다.

Commonwealth Bank (ASX:CBA)는 배당금 목표치를 조정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반면 ANZ과 National Australia Bank (ASX:NAB)는 이미 배당금 삭감 방침을 밝혔다.

David Jones Ltd (ASX:DJS)는 2009년 1월 24일까지 반기 동안 91.2백만 달러(A$)의 순 이익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전년동기 89백만 달러(A$)에서 2.4%가 늘어난 것이다. David Jones는 2009년 후반기 순 이익 성장목표는 최고 5%임을 재차 확인했다.

Rio Tinto (ASX:RIO)는 차기 회장으로 지명되었던 Jim Leng씨가 사임함에 따라 어제 밤 이사로 현재 재직 중인 Jan du Plessis씨를 신임회장으로 임명했다. Jan du Plessis씨는 4월 20일자로 현재의 Paul Skinner회장의 후임으로 회장직을 맡게 된다

Territory Resources (ASX:TTY)는 첫 반기에 33.34백만 달러(A$)의 손실을 공시했다. 회사는 전년동기에 2.03백만 달러(A$)의 이익을 기록한 바 있다. 이번 손실은 대부분 투자 및 환율변동과 관련한 38백만 달러(A$)의 비용에서 기인한 것이다.

ANZ는 Bob Edgar 현 부사장이 은퇴를 결심함에 따라 Granham Hodges를 새로운 부사장으로 임명했다.

연락처

Yumi Hong
ABN Newswire Asia Bureau
TEL: +61-2-9247-4344
Email: yumi.hong@abnnewswire.net


관련 기업

Territory Resources Ltd       
RIO TINTO LTD          
National Australia Bank Limited         
David Jones Limited        
COMMONWEALTH BANK OF AUSTRALIA.        
AUSTRALIA AND NEW ZEALAND BANKING GROUP LIMITED        
Ansell         

ABN Newswire 검색 횟수:  (지난 7일간: 10) (지난 30일간: 47) (게재 이후: 12993) 

다른 언어로 보기 15070 14441 13938 13575 13077 12993 11671  (94765)

소셜 미디어